Dark Light


꽁무니에 조카 둘을 매달고 대학로에 갔다. 혜화역 2번 출구의 흔한 공연호객꾼에게 ‘초딩과 중딩이 재미있어 할 만한 연극’을 추천 받았고, 조카2호는 연극 <시크릿(SECRET): 정신병원 휴먼 코믹극>을 골랐다. 공연하는 내내 조카들의 반응을 곁눈질로 살폈는데 상당히 재밌어 했다. 비록 이광남이 서인영의 사연과 속내를 알게 되는 과정을 녹음기를 이용해 대강 얼버무렸지만, 코믹극임을 고려한다면 허술한 개연성은 이해할 만도 했다. 정말 문제는 쓸데없이 진지한 감상자(나)의 태도다.

참고로, 2012년 08월11일 15시30분 3회 공연의 배역은 이종서(미친남자 이광남), 윤엘리사벳(비밀여의사 서인영), 김민기(수수께끼 장성만), 한효정(푼수간호사 진선미), 손준영(기타)였다. 지금은… <탑 아트홀>에서 운영 중인 다음 카페(http://cafe.daum.net/playsecret) 후기 게시판을 구경하고 있다. 다들 “조카 신발 개나리 색깔!”이라는 대사에 강한 인상을 받은 것 같았다.

공연이 끝난 후, 조카들을 용산역으로 수송했다. 시종 오만했던 충청도 조카들은 용산역 캔디 상점에서 가벼이 무릎을 꿇었다. 그제야 서울을 실감했다는 듯이. 그래. 진작 이런 태도로 나왔어야 데리고 다닐 맛이 나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 Posts

개똥도 참 어여뻐라

우리 골목에는 정의로운 인간이 산다. 그는 며칠 전 골목 바닥에 이런 글귀를 남겨놓았다. “개 주인. 제발 쫌, 가져가세요.…

혼잣말 실력이 또 느셨네요

이윤설 누나가 소천했다. 2020년 10월 10일 2시 35분부터 이윤설 누나가 세상에 없다. 나는 누나와 인사를 나눴고 차를 마셨고…

행복의 원칙

노량진역 계단에서 본 글귀를 의왕역까지 끌고 왔다. 한 여자를 이곳 의왕역에 버려두고 혼자 전철을 탄 적이 있다. 난…

파편, 2021년 09월

20210901 (수) 에이스 치과보험과 우체국 실비보험을 청구했다. 넉 달 전에 만들어둔 청구서와 구비서류를 전달하고 나니 너무 후련하고 감격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