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rk Light

열차를 타고 어부놈(정대영)의 결혼식장에 가고 있다. 자리에 앉아 눈을 붙이려는데 새삼 우리가 친한 사이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진심으로 축하한다. 제수씨가 그리 어리지 않아서 진심으로 축하할 수 있는 건 절대 아니다.


어부놈이 결혼서약을 한다. 김현성이 사회를 보고 있다. 김수형은 축의금 봉투만 건네고 돌아갔다. 김기성은 신부대기실에 앉아 대여섯 살 먹은 어린아이를 번쩍 들어 올렸다가 허공에서 손 놓아버리곤 아슬아슬하게 다시 낚아채는 놀이에 빠져있더니 예식이 시작되자 보이지 않는다. 김천기는 딸아이의 학예회 동영상을 보여줬다. 이름이 기억나지 않는 친구 A는 얼마 전에 개업했다는 자신의 룸살롱 사진을 보여줬다. 잘 놀려면 얼마나 쥐고 가야하는지 누군가 묻기도 했지만 나는 궁금하지 않았다. 박인혜에게 딸아이가 너를 꼭 빼 박았다고 말하자 반색을 했다. 꼭 올 줄 알았던 김주연과 이은애는 보이지 않았다. 왜인지 박윤필도 오지 않으려고 진즉 작정을 한 것 같았다. 나는 사흘이나 고민해서 축의금 봉투를 채웠고 신랑신부가 퇴장할 때 폭죽을 터뜨렸다. 세상엔 김씨가 참 많다. 김천기의 차를 얻어타고 집에 가면서 소식 끊긴 친구들의 근황을 끝도 없이 물었다. 아무개는? 아무개는? 그럼 아무개는? 어디선가 내 근황을 물어줄 아무개가 있을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Related Posts

나사못 교수척장분지형

구두 뒷굽이 떨어졌다. 구둣방에서 본드를 붙여줬다. 다음날 다시 떨어졌다. 구둣방에서 나사못을 박아줬다. 세 개나 박아서 짱짱하기는 한데… 바닥을…

파편, 2018년 04월

20180401 (일) 뭐든 견뎌볼 만한 계절이 됐습니다. 20180402 (월) 인스타그램… 게시물 다섯 개마다 광고 하나씩 끼워 넣는 건…

기사) 홍성생태학교 나무, 청소년독립영화 《아는사람》 제작

충청투데이 _ 홍성생태학교 나무, 청소년영화 제작 서울독립영화제 출품… 무료시사회도 https://www.cc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6833 중도일보 _ 홍성생태학교, 청소년독립영화 ‘아는사람’ 제작 https://www.joongdo.co.kr/web/view.php?key=20130814000006583 충청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