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goon.com

파편, 2019년 06월.

20190603(월)
잠이 안 온다. 불안의 발소리가 바닥으로 전해진다. 머릿속에선 나쁜 생각이 극성이다. 거추장스러운 걸 다 잘라내면 둥근 몸에서 다시 부화할 수 있을 텐데.

20190615(토)
느닷없이.

20190623(일)
팟 하고 다녀왔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Copied!